'마사지'에 해당되는 글 1건

  1. 피부에 바캉스 흔적을 없애자!

 

즐거운 휴가, 다녀오셨나요?

몸은 일상으로 복귀했지만 피부는 여전히 회복되지 않은 이때, 피부를 위해 집중 관리가 필요합니다.

 

자외선, 바닷물, 고온다습한 기후, 수영장의 염소 등 다양한 외부 자극에 자극받은 피부를 빠르게 진정시키고 빠져나간 수분을 공급하며 지친 세포에 원기를 불어넣는 재생 관리를 잊지 말아야 하지요.

피부의 바캉스 흔적을 말끔히 없애줄 애프터 바캉스 케어 매뉴얼을 소개합니다.

 

 

 

애프터 바캉스 케어 핵심 매뉴얼

열받은 피부 식히기
먼저 한껏 달아오른 피부의 열감을 식히는 것이 중요하다. 휴양지의 따가운 직사광선과 뜨거운 열기에 집중 노출된 피부는 빨갛게 달아오르다 못해 심하면 따끔거리고 껍질까지 벗겨진다. 그대로 방치했다간 2차 감염으로 피부과 치료를 받아야 할 수도 있으니 얼음찜질이나 쿨링 제품으로 피부 온도를 낮춰야 한다.

자극받은 피부 진정시키기
바캉스를 다녀온 여성들이 가벼운 일광 화상 다음으로 빈번하게 호소하는 피부 후유증은 하얗게 일어나는 각질. 강렬한 자외선에 맞닥뜨린 피부는 평소보다 두텁게 각질이라는 보호막을 형성하는데, 이 각질층이 제때 벗겨지지 못하면 얼굴이 칙칙해지고 푸석푸석 들뜨게 되는 것. 적절한 각질 제거와 함께 보습 관리가 뒤따라야 한다.

과활성 멜라닌 잡기
자외선이 피부에 닿게 되면 세포 속 멜라닌 색소가 활성화되면서 기미와 주근깨 같은 잡티의 농도가 짙어진다. 뿐만 아니라 잠재된 멜라닌 세포까지 자극해 아직 생성되지 않은 기미와 주근깨까지 올라오게 한다. 얼룩덜룩한 피부톤으로 여름을 나지 않으려면 화이트닝에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

피부 재생력 높이기
바캉스가 피부에 남긴 상처는 생각보다 치명적이다. 콜라겐 파괴, 수분 부족, 피지 과잉, 모공 늘어짐 등 각종 트러블이 바캉스 이후 우후죽순처럼 생겨난다. 이는 모두 피부 세포가 힘을 잃었기 때문. 세포 하나하나를 튼튼하게 하는 재생 크림이나 피부 스스로 자생력을 키워주는 제품으로 피부에 힘을 실어줄 것.

 

Mission 1 달아오른 피부 온도를 낮춰라


자외선 차단제를 아무리 자주 두껍게 덧발라도 휴가지에서 장시간 햇볕을 쏘였다면 피부에는 강한 자극이 가해졌다. 피부를 진정시키려면 피부 안쪽에 스민 열기부터 빼야 한다. 우선 찬물이나 얼음 수건, 찬 우유 등으로 급랭 찜질을 할 것. 냉장고에 넣어둔 토너를 화장솜에 묻혀 일광 화상 부위에 얹어도 좋다. 열기가 어느 정도 가라앉았다면 쿨링 제품으로 피부에 편안한 시원함을 선사하자. 민감성 피부라면 감자나 알로에, 오이 같은 천연 팩으로 대신해도 무방하다. 물집이 잡힐 정도의 화상이라면 바로 병원을 찾아야 한다.

Mission 2 하얗게 일어난 각질 달래기


휴가 후 얼굴이 유난히 거칠어지고 화장이 잘 뜬다면 각질에 이상이 왔다는 신호. 일단 뜨겁지 않은 스팀타월을 피부에 올려 각질이 제거되기 쉬운 상태를 만든다. 건조하고 땅기는 등 아직 피부가 예민한 상태라면 스크럽제 대신 가벼운 질감의 보습, 진정, 수딩 제품을 부드럽게 마사지하듯 발라 각질 탈락을 유도할 것. 피부가 어느 정도 진정됐다면 흑설탕과 플레인 요구르트를 섞은 스크럽제로 일주일에 한 번 각질을 제거해도 좋다. 스팀타월 3분, 냉타월 3분 찜질을 번갈아 하면 각질 제거는 물론 탄력까지 줄 수 있다.

 

 

Mission 3 촉촉하게 수분 충전하기


메마른 피부에 물을 줄 차례. 각질이나 피부 땅김, 건조 같은 증상은 모두 피부 속 수분이 부족해서 생기는 문제다. 흡수율 높고 산뜻한 타입의 보습 제품을 선택해 피부 깊숙한 곳까지 보습에 신경 쓸 것. 낮에는 아직 무더위가 계속되니 오전에는 가벼운 질감의 제품을, 저녁엔 리치한 질감의 크림이나 팩을 사용해 영양을 공급한다. 밖에서는 미스트로 틈틈이 수분을 공급하는 것도 잊지 말 것. 평소 물을 충분히 섭취하고 미네랄이 풍부한 채소나 과일을 많이 먹는 것도 보습에 도움이 된다.

 

Mission 4 화이트닝으로 피부톤 밝히기


짧지만 강력한 파장을 지닌 자외선은 피부 깊숙이 침투해 멜라닌 색소를 증가시키고 기미와 주근깨를 만든다. 잡티를 다스리는 비책은 화이트닝 제품과 스폿 제품을 사용하는 것. 에센스, 마스크, 크림 등의 기능성 제품을 구입해 아침저녁으로 바르고 잡티가 더 이상 번지지 않도록 자외선 차단제도 꾸준히 바른다. 단, 화이트닝 제품은 단기간에 효과를 보기 어려우니 2, 3개월간 지속적으로 사용해야 한다. 음식은 비타민 C가 풍부한 과일 위주로 먹고 잡티 완화에 좋은 녹차나 김 같은 식품도 틈틈이 섭취하면 좋다.

 

 

 

 

Mission 5 피부 에너지 충전하는 재생 관리

 


자외선은 콜라겐을 분해해 피부 노화를 앞당긴다. 바캉스 후 갑자기 탄력이 사라지고 주름이 깊어졌다면 영양 공급에 더욱 신경 써야 한다. 안티에이징 기능의 재생 크림이나 유해 자극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항산화 제품이 든든한 지원군. 세포 속 에너지와 탄력을 증가시키는 기능성 제품도 지친 피부에 활력과 생기를 더한다. 하지만 무엇보다 피로와 스트레스로 신진대사가 둔화되면 재생 주기가 늦어질 수밖에 없으니 충분한 수면, 규칙적인 식사와 생활습관이 뒤따라야 한다.

 

Mission 6 흡수력과 침투율 높이는 마사지하기


바캉스를 다녀온 뒤 피부는 유효 성분을 듬뿍 함유한 재생 화장품의 영양을 받아들일 상태가 아니다. 기능성 화장품의 효과를 극대화하려면 마사지 테크닉을 더해줄 것. 지친 피부에 필요한 성분을 받아들이도록 자극은 줄이면서 흡수율을 높이는 마사지로 피부 기운을 북돋우자. 손가락으로 롤링하듯 부드럽게 마사지해 자극을 완화하는 것이 포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