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식사'에 해당되는 글 2건

  1. 하루가 든든해지는 겨울아침 보양 죽 (4)
  2. 5분이면 뚝딱! 간편 가정식으로 아침식사 해결

아침식사는 하루에서 가장 중요한 식사입니다.

하루를 시작하고 우리 몸에 활력을 충전시켜주는 연료와도 같은 아침식사. 

건강을 위해 좋은 것은 물론이고, 올바른 생활습관을 갖도록 하며 두뇌발달이나 다이어트에도 큰 효과가 있다는 것은 이미 알려진 사실이지요~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홀어머니와 함께한 식탁’
미국 최초의 흑인 대통령인 오바마는 백악관에 입성해서 가장 누리고 싶은 일로 가족들과의 식사를 꼽았다. 오랜 선거유세 기간으로 인해 두 딸과 가족 식사를 함께하지 못했던 그는 아이들과의 아침식사를 위해 회의 시간을 조정해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특히 그에게 저녁식사는 누구도 침범할 수 없는 가족만의 시간이다. 가족 식사에 참석하려고 잠시 집무실을 떠났다가 새벽까지 일하는 살인적인 일정을 소화하기도 한다.

오바마가 가족 식사를 우선순위에 두게 된 연유는 그의 어머니에게서 찾을 수 있다. 어머니는 새벽 4시 30분이면 늘 아침식사를 오바마의 침대로 가져왔다. 직장에 나가야 했던 그녀가 아들과 유일하게 마주할 수 있는 아침식사 시간을 앞당겨 아이의 밥상머리 교육에 헌신한 것이다.

새벽의 아침식사 시간 동안 오바마가 배운 것은 단순한 교과목이나 영어 몇 마디가 아니었다. 싱글맘에 워킹맘, 학생이라는 세 가지 임무를 지고서도 자식의 아침식사 자리를 지켰던 그 열정이 오바마의 인생 철학을 형성시킨 것이다.

 

 

요즘같은 날씨에는 아침저녁으로 기온이 뚝뚝 떨어지고 덩달아 체력도 바닥나게 마련입니다.

 

이럴 땐 우리 가족을 위해 아침식사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하는데요.

뜨끈한 보양 죽은 위에 부담스럽지 않고 속도 든든하게 채울 수 있어 겨울철 아침식사로 제격이지요.

숙취 해소에 좋은 굴 채소죽을 비롯해 원기 회복에 탁월한 참깨 흰콩죽, 빈혈 예방과 정력 증진 효과가 있는 당근 구기자죽 등 몸이 건강해지는 보양 죽을 소개합니다.

 

 

굴 채소죽

 

재료
굴 100g, 부추 30g, 양파 1/4개, 당근 20g, 불린 쌀 1/2컵, 물 3과 1/2컵, 참기름 1작은술, 청주 1큰술, 소금·깨소금 약간씩, 실파 2뿌리

만들기
1 굴은 체에 담아 흐르는 물에 살살 흔들어 씻어 물기를 빼고, 부추는 0.5cm 길이로 썬다.
2 양파와 당근은 0.5×0.5cm 크기로 작게 썰고, 실파는 송송 썬다.
3 냄비에 참기름을 두르고 쌀을 넣어 볶다가 굴과 청주를 넣어 볶는다.
4 ③에 양파, 당근을 넣고 저어가며 볶다가 물을 붓고 센 불에서 끓인다.
5 ④가 끓어오르면 약한 불로 줄이고 계속 저어가면서 끓인다.
6 소금으로 간을 맞추고 깨소금과 실파를 뿌려 낸다.

 

 

 

콩나물 동태살죽

 

 


재료
콩나물·동태살 150g씩, 양파 1/4개, 불린 쌀 1/2컵, 콩나물 삶은 물 3컵, 소금 약간, 참기름 1작은술


만들기
1 냄비에 물 4컵을 붓고 콩나물을 넣어 센 불에서 끓인다.
2 ①이 팔팔 끓으면 약한 불로 줄이고 콩나물이 익을 때까지 두었다가 콩나물만 건져 잘게 썬다.
3 동태살은 1×1cm 크기로 썰고, 양파는 0.5×0.5cm 크기로 썬다.
4 냄비에 참기름 두르고 동태살을 넣어 볶다가 쌀을 넣고 윤기 나게 볶는다.
5 ④에 콩나물 삶은 물을 붓고 센 불에 올린 뒤 팔팔 끓으면 불을 약하게 줄이고 계속 저어가며 끓인다. 쌀알이 익어서 퍼지면 콩나물을 넣고 소금으로 간을 맞춘다.

 

 

 

 

미역 홍합죽

 

재료
불린 미역 50g, 홍합살 100g, 물 3과 1/2컵, 양파 1/5개, 대파 5cm, 소금·참기름 약간씩, 불린 쌀 1/2컵


만들기
1 불린 미역은 물기를 꼭 짜서 잘게 썰고, 홍합살은 불순물을 제거하고 깨끗이 씻어 물기를 뺀다.
2 냄비에 물을 끓여 홍합살과 양파, 대파, 소금을 넣고 삶는다. 국물을 체에 걸러놓고 홍합살은 잘게 썬다.
3 냄비에 참기름을 두르고 홍합살과 미역을 넣고 볶다가 쌀을 넣고 윤기 나게 볶는다.
4 ③에 홍합 삶은 물을 붓고 끓인다. 끓기 시작하면 약한 불로 줄이고 계속 저어가며 끓이다가 소금으로 간을 맞춘다.

 

 

 

 

참깨 흰콩죽


재료
불린 흰콩 1/2컵, 불린 쌀·참깨 1/4컵씩, 물 3과 1/2컵, 소금 약간

만들기
1 흰콩은 전날 밤 물에 담가 불려서 준비한 뒤 껍질을 벗기고 물과 소금을 약간을 넣고 센 불에서 5~7분 정도 삶는다.
2 믹서에 삶은 콩과 물 1컵을 붓고 곱게 갈아 고은 체에 거른 뒤 물 2컵을 부어가며 주걱으로 저어 콩물만 받는다.
3 냄비에 불린 쌀과 ②의 콩물, 물 1/2컵을 붓고 잘 섞은 뒤 중간 불에서 10분간 끓인다.
4 쌀알이 익어 퍼질 때까지 약한 불에서 끓인다. 소금으로 간을 맞춘다.

 

 

 

 

당근 구기자죽


재료
당근 1/2개, 구기자 30g, 불린 쌀 1/2컵, 물 3과 1/2컵, 소금 약간


만들기
1 당근은 강판에 갈고 구기자는 깨끗이 씻어 준비한다.
2 냄비에 물 2컵과 구기자를 넣어 우려놓는다.
3 냄비에 ②와 불린 쌀, 당근을 넣고 센 불에서 끓인다.
4 ③이 팔팔 끓으면 불을 약하게 줄이고 쌀알이 익어 퍼질 때까지 저어가며 끓인다. 소금으로 간을 맞춘다.

 

 

 

 

 

 

결혼하는 남자들의 로망 '아침식사'

신혼 초에 아침 일찍 일어나 다정하게 앉아 대화하는 아침시간을 상상했다면...

그 행복한 상상이 깨지는 건 모두 아시다시피 그리 오래걸리지 않을겁니다.

하루를 시작하는 아침, 더군다나 아이가 있는 집이라면 더욱 전쟁같다라는 표현이 딱! 맞을텐데요.

 

이런 전쟁통에서도 남자들은 꼬~옥 아침식사를 먹고 싶어 하더라구요.

그래서 레이디경향에서는 <먹지도 않는 아침밥 차려달라는 남편의 심리>를 집중탐구 했었습니다.

결론은 뭐냐고요?

남자들은 가장으로서 존중을 받느냐 못받느냐 같은 상징적인 의미로 아침밥을 원한다고 하네요.

물론 아침식사를 하는것이 건강에도 좋고 눈만 뜨면 배고픈 사람도 있지요 ^^

<먹지도 않는 아침밥 차려달라는 남편의 심리> 기사 전문보기GO

 

아침식사가 남자들의 로망이라면 행복한 가정을 위해 아침식사 준비하는 것은 어떨까요?

요즘에는 아침마다 힘들게 메뉴를 고민 할 필요 없습니다.

마트에서 구매할 수 있는 간편 가정식이 점점 보편화되고 있기 때문이지요. 

시중에 나와 있는 메뉴나 상품은 다양하지만 과연 제대로 된 맛을 낼 수 있을까' 하는 궁금증에 선뜻 구매할 용기가 없었다고요?!

  

바쁜 아침시간 조리시간은 줄여주고 맛은 업그레이드 된 간편 가정식을 소개합니다

 

 

 

1 복어살의 식감이 살아 있는 복국


 

냄비에 내용물을 넣고 3분 정도 끓이거나 끓는 물에 4분 정도 데우면 된다.

큼직한 복어와 무, 콩나물이 넉넉하게 들어 있어 2명이 먹을 수 있는 양이었다.

통통한 복어살은 한 입 먹었을 때 탱글한 식감이 느껴진다.

국물이 다소 짜다고 느꼈는데 끓일 때 맛을 보면서 물을 더 부으면 된다.

미나리나 청양고추 등을 넣으면 더 시원하고 칼칼한 맛이 날 것 같다.

6천5백원, 초이스엘.

 

 

2 육수의 깊은 맛이 일품, 돈코츠라멘


생면과 소스, 건더기가 함께 들어 있다.

생면을 먼저 삶고 소스와 건더기를 넣고 끓인 뒤 육수를 부어 먹는 형태로 면을 따로 삶아야 하는 과정이 조금 번거로웠다.

하지만 인스턴트 라면에 비해 돼지 등뼈로 우려낸 깊은 육수 맛이 아주 인상적이었다.

건더기는 양이 많지 않아 기호에 따라 추가로 넣으면 좋을 것 같다.

주말 오전 가벼운 식사를 하고 싶을 때 즐겨보면 좋을 듯하다.

6천9백8십원,피코크.

 

 


3 진하고 시원한 국물, 황태해장국


냄비에 직접 붓고 끓이거나 중탕으로 5분 정도 데우면 된다.

직접 끓이는 편이 뜨끈하게 먹을 수 있어 좋았다.

황태와 두부, 콩나물 등의 건더기가 푸짐하게 들어 있어 국에 밥 한 그릇을 말아 뚝딱 먹을 수 있다.

황태 향이 진하게 나는 국물은 시원했고 황태살은 부드럽게 씹혔다.

두부 상태 또한 나쁘지 않았다. 숙취가 있는 날 간편하게 해장하기에 적합하다.

4천원, 아워홈.

 

 

 

4 반찬 필요 없는 일품 요리, 새우볶음밥


 

전자레인지에 4분 정도 돌리면 바로 먹을 수 있는 컵밥 패키지로 따로 그릇을 사용할 필요가 없어 설거지를 해야 하는 수고를 덜어준다.

당근과 피망은 크기가 작은 편이고 새우는 통통해서 씹는 맛이 괜찮은 편이다.

패키지에 쓰여 있는 것처럼 강한 불에 볶아낸 소스 맛이 잘 느껴져 별도의 반찬 없이도 즐길 수 있고 혼자 먹기에 알맞은 양이다.
2천5백원, 프레시안 by VIPS.

 

 

 

셀러브리티의 아침상은 어떨까요? > 바로가기 GO

아침 식사는 하루를 여는 고요한 의식이자 워밍업 시간이다.

불고기&된장국, 샐러드&과일, 커피&토스트, 누들까지….

아침 식사를 통해 건강과 행복을 찾는다는 4인(아나운서 김경화, 메이크업 아티스트 권선영, 셰프 허혁구, 피부과 의사 김지영) 의 서로 다른 아침 풍경을 살펴보세요~

 

-------------------------------------------------------------------------------------------------------

레이디경향 twitterfacebook 친구해요!!

 

            

 -------------------------------------------------------------------------------------------------------